숙명여대 총장선거결과 <(논문검증)진상파악>을 약속한 문시연교수(프랑스언어·문화학과)가 1등을 차지했다. 

이는 현총장인 장윤금교수(문헌정보학과)보다 앞선 것이다. 현총장은 윤석열대통령의 부인 김건희의 석사논문검증결과를 28개월째 내놓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문교수는 교수와 학생, 동문 투표에서 최다표를 받았는데, 특히 학생들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숙대총장선거관리위는 <1차투표에서 1위득표자의 득표율이 과반에 이르지 못해 오는 13~14일 2차투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1차투표에서 1등을 차지한 문시연교수는 지난 5일 선관위가 연 2차정책토론회에서 <김건희 여사 논문검증지연>에대한 질문에 <대학에서 정직하지 않고 비윤리적인 자유는 위험하다. 논문표절여부 심사결정이 매우 지체되고 있는 것은 사실>이라면서 <표절여부의 판단은 독립적인 위원회가 자율적으로 판단할 사항이다. 그러나 <지연된 정의는 정의가 아니다>라는 법의 격언이 있다>라고 현재상황을 꼬집은 바 있다.

그러면서 <제가 만일 총장이 된다면 우선 진상 파악부터 해보고 규정과 절차에 따라서 정리하도록 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선관위는 2차투표결과가 나오면 최종총장후보자 2명을 숙명학원에 통보하고, 숙명학원은 오는 20일 이사회를 열어 이 가운데 1명을 총장으로 지명할 예정이다.

photo_2024-06-14 01.36.29.jpe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03 <우리의 투쟁은 우리민족 해방을 위한 디딤돌> 반일행동 소녀상사수문화제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22
702 〈반일행동탄압중단!소녀상정치테러규탄!친일매국윤석열타도!〉 서울중앙지방법원앞기자회견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19
701 <평화의 목소리에 우리도 동참하자> ... 프리팔레스타인실천단 모집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15
700 반일행동 소녀상사수문화제 진행 <일군국주의강화 규탄한다!>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15
» <김건희논문진상 파악> 약속한 숙대교수, 총장선거서 1등 차지해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14
698 <우리의 미래를 푸르게 만들자> ... 반일행동 358차토요투쟁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14
697 〈청년학생들이 앞장서 해야할 일은 윤석열 타도〉 유스플랫포옴 연세대앞기자회견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10
696 대학가에 퍼지는 <채해병특검법 거부권 규탄> 대자보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08
695 전국 대학가, 〈윤석열탄핵〉·〈국힘당해체〉 대자보 부착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04
694 [이철규열사추모기고] 보이지 않는 횃불이 우리 안에 아직 남아있음을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11
693 격화되는 <반전시위> ... 대학생들에 이어 노조파업도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26
692 5.18 앞두고 전국 대학가 뒤덮은 반윤석열대자보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16
691 한국대학가에도 퍼진 팔레스타인연대시위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12
690 [이철규열사추모기고] 봄이여, 오라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10
689 [기고] 일상을 살아가는 모두에게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10
688 학내반발에 <무전공선발> 속도조절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09
687 팔레스타인지지시위 미대학에서 고등학교로 확산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09
686 성공회대학생회장당선자 <셀프당선 무효> 해프닝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09
685 또다시 <반전운동>에 선 대학생들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5.02
684 <기억하자 들불처럼 타올랐던 오월광주> 조선대 민주조선교지편집위 대자보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