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 반일행동은 옛일본대사관앞 소녀상에서 361차토요투쟁을 진행했다.

첫번째 순서로 반일행동 들불팀의 <달려달려> 율동공연을 선보였다.

농성소식을 전하는 반일행동회원은 <올 상반기 친일극우무리들은 전국을 돌아다니며 정치테러를 자행했다. 이제는 경찰들도 7월3일부터 반일행동이 지키고 있는 자리를 치워버리고 친일극우들의 <집회>를 보장하겠다며 탄압하고 있는 상황>이며 <반일행동회원들은 이번 수요일에도 필리버스터라이브를 진행하며 더 강한 투쟁으로 맞섰다>고 설명했다.

또 <이번 한주도 시민들의 발길이 끊기지 않았다>며 <우리의 투쟁은 개인의 안락이 아닌 사회와 역사를 위한 사명으로 임하는 투쟁이라는 생각을 하게 된다>고 피력했다.

반일퀴즈시간을 가진뒤 발언을 진행했다.

회원은 최근 일본정부는 이탈리아소녀상비문의 내용에 문제제기를 했다면서 <결국 본인들의 잘못을 숨기고 왜곡하려는 망동>이라고 일갈했다.

이어 <윤석열은 일본정부의 일본역사교과서왜곡 망언·망동에 무대응으로 일관하고 있으며 한일관계에 과거사가 걸림돌이라 망발하는 등 친일매국성을 노골적으로 보이고 있다. 일본정부를 적극 비호하고 굴종하며 동아시아에 전쟁의 먹구름을 불러오고 있다>며 전쟁광 윤석열타도, 일본의 재침야욕분쇄 투쟁에 앞장서겠다고 힘줘 말했다.

공동체코너가 있은후 발언이 이어졌다.

다른 회원은 <지난27일부터 사흘간 한미일 연합훈련인 <프리덤엣지>훈련이 실시됐다. 평화와 안정, 자유를 수호하겠다고 의기양양하지만 그들의 속내는 오직 한국전 획책일뿐>이라며 <<아시아판나토>를 완성시키겠다는 침략야욕을 드러내는 것이다. 미국의 전쟁하수인 기시다와 윤석열이 있는 한 동아시아에서의 전쟁은 필연이다>라고 지적했다.

계속해서 <할머니들께서 진정 바랐던 것은 오직 1가지, 후대들이 제국주의침략전쟁이 반복되지 않는 새 세상에서 살아가는 것>이라며 <반일행동은 청년학생의 사명과 할머니들의 정신을 생각하며 제국주의전쟁책동을 분쇄하는 투쟁>을 끝까지 해내겠다고 결의했다.

회원들은 <바위처럼> 율동공연과 함께 토요투쟁을 마무리했다.

참가자들은 <친일매국 전쟁책동 윤석열타도하자!>, <일군국주의강화책동 규탄한다!>, <한미일동아시아전쟁책동 분쇄하자!>, <일본정부 전쟁범죄 공식 사죄하라!>, <일본군성노예제문제 완전 해결하자!> 등 구호를 외쳤다.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7.jpg 9.jpg 8.jpg 10.jpg 11.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23 방글라데시 대학생주도 공무원할당제폐지촉구 전국시위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18
722 반일행동 소녀상사수결의대회 <과연 조국을 사랑하고 있다고 말할수 있겠는가>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18
721 의대생 95.52% 국가고시 거부 .. <의대증원> 철회 촉구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15
720 대법원 <대학시간강사 수업준비도 근로시간 포함>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15
719 <성난 파도처럼 들고 일어날 세계민중> 반일행동 363차 토요투쟁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15
718 <일본군성노예제문제해결의 첫 단계는 윤석열타도> 반일행동 소녀상사수문화제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11
717 반일행동 소녀상사수결의대회 <이완용이 환생한 것 아니냐>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11
716 <<아시아판나토>에 다시 한번 마침표> 반일행동 362차 토요투쟁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8
715 윤석열정부, 비리대학운영자<면죄부>제공 법안 재추진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7
714 내년에도 R&D예산 실질적 감소 및 신입연구원 입지 축소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7
713 <투쟁을 멈추지 않는 한 역사는 우리를 승리자로 만들 것> 반일행동 소녀상사수문화제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6
712 반일행동 필리버스터 <친일극우무리청산! 동아시아전쟁책동일군국주의분쇄! 친일친미전쟁책동윤석열타도!>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6
711 반일행동 소녀상사수결의대회 <여기 일대사관앞 평화의소녀상은 전쟁터>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4
710 반일행동·반파쇼민중행동집회 <소녀상테러친일집회허용 서울경찰청장조지호해임! 윤석열타도!>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3
709 반일행동 소녀상사수결의대회 <<소녀상챌린지>라는 말도 안되는 망동>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3
» <사회와 역사를 위한 투쟁> 반일행동 361차 토요투쟁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3
707 <역사가 살아있는 한 끝장을 보리라> 반일행동 소녀상사수문화제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7.03
706 경북대교수들, 줄줄이 비리·범죄로 징역 선고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24
705 <우리의 투쟁은 더욱 빛날 것> 반일행동 360차 토요투쟁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24
704 집단학살아래 <캠퍼스협력>을 논할수는 없다 ... 고려대 대자보 게시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4.06.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