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일행동은 9월 일본대사관앞소녀상에서 〈매국적한일합의 즉각폐기!〉 〈일본정부 전쟁범죄사죄배상!〉 〈일본정부 군국주의부활책동규탄!〉 〈민족반역무리청산!〉 등을 촉구하는 소녀상농성을 힘차게 전개했다. 농성은 9월30일기준 총2102일째, 연좌시위는 465일째 진행됐다.

함께 반일행동소속단체들인 민중민주당학생위원회의 〈매국적인 지소미아 완전파기!〉, 21세기청소년유니온의 〈모든 전쟁범죄 공식사죄 법적배상!〉, 진보학생연대의 〈일본정부 군국주의부활책동 강력규탄!〉, 희망나비의 〈일본군성노예제문제 완전해결!〉의 구호로 일인시위도 전개됐다.

농성기간 극우들의 소녀상정치테러와 역사왜곡이 끊임없이 자행됐다. 더욱 분노스러운 것은 경찰들이 이를 보고도 방관한 것이다. 심지어 경찰은 일본군성노예제문제해결을 위해 수요시위에 참여한 시민들을 향해 감염병예방법 미이행을 운운했다. 
 
그러나 반일행동의 투쟁은 더욱 굳건하게 진행됐다. 일본군성노예제문제해결을 위한 회원들의 의지와 더불어 수많은 시민들의 발길 또한 끊이지 않았다. 

9월17일 소녀상에서는 일본정부의 평화헌법개정야욕을 반대하는 사람들의 일인시위가 이어졌으며, 시드니소녀상연대(시소연)에서 반일행동 회원들을 찾아오기도 했다.  

중·고등학생들의 방문도 계속됐다. 반일행동회원들은 학생들에게 소녀상과 농성에 대해 적극적으로 알렸다. 

소녀상을 찾아온 한 가족은 반일행동회원을 향해 소녀상을 지켜줘서 고맙다는 말을 전했다. 반일행동회원은 시민들의 말이 큰 힘이 된다며 환하게 웃었다. 

소녀상에 방문한 캐나다교민은 <지난 수요시위때 참여를 했었다>며 <역사를 거스르려는 사람들이 많은데 24시간동안 소녀상을 지킨다고 들었다. 집에 가서 마음이 쓰여 다시 소녀상을 찾아왔다. 고맙다.>는 말을 남겼다. 

한편 9월24일 일본군성노예제피해자 할머니가 별세했다. 반일행동은 <이제 13명의 할머니만 생존해 계신다>며 <일본군성노예제문제해결을 위해 더욱 힘차게 투쟁할 것>이라고 굳은 결의를 밝혔다. 

반일행동은 9월의 소녀상농성을 돌아보며 <소녀상을 지키는 것은 역사를 지키는 일이라면, 시민들을 만나 일본군성노예제문제를 알리는 것은 더많은 사람들과 역사를 지켜나가기 위한 시작>이라고 전했다.

222차 토요투쟁 다시보기
https://www.youtube.com/watch?v=A2ZzQsTUly8
223차 토요투쟁 다시보기
https://www.youtube.com/watch?v=soWC_zvYSzs

photo_2021-10-20_14-42-05.jpg photo_2021-10-20_14-42-26.jpg photo_2021-10-20_14-42-38.jpg photo_2021-10-20_14-45-01.jpg photo_2021-10-20_14-45-25.jpg photo_2021-10-20_14-45-32.jpg photo_2021-10-20_14-45-45.jpg photo_2021-10-20_14-45-50.jpg photo_2021-10-20_14-46-01.jpg photo_2021-10-20_14-46-18.jpg photo_2021-10-20_14-46-26.jpg photo_2021-10-20_14-46-29.jpg photo_2021-10-20_14-46-36.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13 반일행동 <제2의을사늑약 12.28한일합의폐기! 친일반역무리완전청산!> 소녀상앞집회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1.19
212 2021 전국농민총궐기 ... <이대로는 못살겠다! 적폐농정 갈아엎자!>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1.19
211 광주지역대학생들 <윤석열 광주방문 반대> 대자보 부착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1.11
210 반일행동 <11.3광주학생운동정신계승! 친일반역무리청산!> 소녀상앞 기자회견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1.03
209 소녀상 둘러싼 극우난동 심각 ... 반일행동 <친일반역무리의 정치테러 반드시 막아내야>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1.03
208 <미국인들의 삶을 거울처럼 비춰> ... 미국내 오징어게임 흥행이유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0.25
» <우리는 더욱 강한 투쟁을 벌여나갈 것> ... 소녀상농성2102일·연좌시위465일째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0.20
206 곽상도아들 <50억 아빠찬스>에 분노한 청년들 ... <모든걸 뿌리채 바꿔야>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0.04
205 고려대교수 법카로 유흥주점 7000만원 결제 ... <최대 정직1개월> 솜방망이처벌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10.01
204 일차기총리에 2015한일합의 주도한 기시다 당선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9.30
203 충남대 학생들 <평화의소녀상> 건립 ... 학교측 불허통보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9.27
202 민간인 탑승한 우주선 발사 … 본격 우주관광시대 연다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9.16
201 클라우디아안드라데 대학생간담회 <평화를 위한 전략적 과제인 미군철거>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9.08
200 계속되는 비대면수업에도 불구하고 등록금 인상돼 ... 중앙대 810만원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9.06
199 대학기본역량진단평가에서 52개 대학 제외돼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9.06
198 칸국제영화제 17일 폐막 .. 황금종려상, 뒤쿠르노 <티탄>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7.26
197 온라인수업만 등록금 300만원 .. 동덕여대 대학생들의 등록금반환요구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7.18
196 소방관도 노조 가입 가능 … 양대노총 <소방노조 출범>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7.07
195 서울대 청소노동자 휴게실에서 숨진채 발견 ... 노조 <직장내 갑질이 주 원인>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7.07
194 반일행동, <소녀상농성2000일!일전쟁범죄사죄배상!일군국주의전쟁책동규탄!친일반역무리청산!>기자회견 진행 file 21세기대학뉴스 2021.06.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