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세기대학뉴스는 올해 광화문에서 진행된 메이데이국제축전(MIF)의 현장사진을 공개한다. 

MIF준비위원회측은 <올해 광화문을 뜨거운 열기로 채웠던 메이데이국제축전이 내년에도 개최된다>며 <세계 곳곳에서 온 진보석학들이 참여하며 포럼 영화제 공연 메이데이행진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준비되어 있다>고 전했다. 

2회 MIF는 2020.4.24~5.1 진행될 예정이다.  

* 출처 : 민중민주당이 만드는 진보정치시사월간지 항쟁의기관차5월호 <공세>



2.JPG


3.JPG


4.JPG



노동자·민중의 영화와 국제주의 7회서울노동인권영화제<인터내셔널> 4.25~28 종로인디스페이스

4.25~28 종로인디스페이스에서 7회서울노동인권영화제 <인터내셔널>이 열렸다. 영화제는 <인터내셔널>이라는 주제에 맞게 프랑스의 전설적인 흐네보띠에감독의 <레조헤스에서의20년>·<아프리카50>을 시작으로 9편의 해내외진보영화가 상영됐다. 영화상영후 진행된 GV(관객과의대화)에 단병호전민주노총위원장·양규헌전전노협위원장·김민웅교수 등 8명의 코리아인과 올리비에아잠감독·데렉포드교수 등 6명의 외국인이 참여해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200객석을 꽉 채운 <(하워드진)미국민중사>를 마지막으로 영화제는 성황리에 폐막됐다.

<노동계급은 하나> 관객과의 대화 국내·해외인사들
<흐네보띠에는 16살에 레지스탕스활동에 참가했고 이후 카메라로 세상의 진실을 밝힌 프랑스의 대표적인 진보영화감독> <흐네보띠에의 영화는 한마디로 레지스탕스다> 4.25 <레조헤스에서의20년>·<아프리카50>GV 올리비에아잠감독

<과거에는 제국주의가 직접적으로 지배했다면 지금은 식민지부르주아세력을 이용한다> 
4.25 <레조헤스에서의20년>·<아프리카50>GV 귀도리치이탈리아진보정당국제대표

<영화는 가장 밑바닥에 있는 노동자가 독립을 위해 전사로 다시 태어나는 과정을 잘 보여준다>  
4.26 <알제리전투>GV 김장민정치경제학연구소<프닉스>상임연구위원

<알제리전투는 계급간의 전투였고 억압받는 민중과 억압하는 제국주의자들의 싸움이었다> 
4.26 <알제리전투>GV 모히스쿠기에흐만프랑스역사학자·진보정당대표

<세계노총을 분열시키기 위해 창립된 것이 국제노총이다. 세계노총은 유일하게 계급적이며 반자본주의적인 노동조합이다. 노동자가 없는 세계는 불가능하며 자본가들이 없는 세계는 필수적이다.> 
4.26 <강의노래>GV 귀도리치이탈리아진보정당국제대표

<영화는 세계노총과 인간의 위대함을 표현한다. 강의 노래이자 사람의 노래다. 사람보다 더 중요한 것은 세상에 없다.> 
4.26 <강의노래>GV 에므릭몽빌 프랑스진보출판사<델가>대표·소르본대21세기맑스컨퍼런스조직위원

<각국의 생활양식은 다르지만 프롤레타리아의 이해관계는 일치한다. 노동계급은 하나다.> 
4.26 <강의노래>GV 모히스쿠기에흐만프랑스역사학자·진보정당대표

<개인의 선택에 의해 사회는 바뀔수 있다. 원치 않는 사회에 과감하게 맞설수 있는 용기가 미래를 만든다.> 
4.27 <파업전야>GV 단병호전전노협의장·전민주노총위원장

<전노협은 6년동안 3000명이 구속되고 5000명이 해고될정도로 전투적인 노조였다. 지금의 산별중심체계는 형식적이다.> 
4.27 <파업전야>GV 양규헌전전노협위원장

<소득주도경제정책으로는 노동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 엉브후와즈크후와자는 노동자들을 믿고 사회보장제도를 시작했다.> 
4.27 <라쏘시알>GV 베흐나흐프리오프랑스경제학자·사회보장제도전문가

<내년이 열사분신50주기인데 그때와 지금이 별반 다르지 않다. 자본의 힘을 철폐하고 기본적인 인간존중이 이뤄지는 사회를 꿈꾼다.> 
4.27 <아름다운청년전태일>GV 이정기서울봉재인지회장 

<지금은 형식적인 평등의 틀을 갖추고 노동자를 착취한다. 세상을 바꾸려는 노력 자체가 기쁨을 준다.> 
4.27 <아름다운청년전태일>GV 안재성전태일문학상운영위원장 

<세상은 노동자들이 만들어간다. 노동은 사소해보이지만 물과 공기처럼 삶에 꼭 필요하다.> 
4.28 <위로공단>GV 임흥순감독

<파업을 하면서 지금이 계급사회라는 것을 깨달았다. 투쟁에 헛된 시간은 없고 그 길에 동지들이 있다.>    
4.28 <위로공단>GV 김승하KTX지부장

<자본주의팽창을 막기 위해 노동자·민중의 투쟁이 중요하다. 달리는 기차위에 중립은 없다.> 
4.28 <(하워드진)미국민중사>GV 올리비에아잠감독

<미국은 코리아전에 대한 배상을 하고 코리아의 자결권을 존중해야 한다> 
 4.28 <(하워드진)미국민중사>GV 데렉포드ANSWERCoalition대변인 

<미국의 역사는 야만이 가득차있다. 미군정3년과 제주4.3항쟁, 광주학살에 미국의 역할이 있었다.> 
4.28 <(하워드진)미국민중사>GV 김민웅경희대미래문명원교수
번호 제목 날짜
136 [MIF] 우리민중이 우리운명 결정할것 file 2019.11.05
135 [MIF] 베네수엘라사태 본질은 미국경제제재 file 2019.11.04
134 [MIF] 자본주의사회에 정치투쟁은 필수 file 2019.11.01
133 [MIF] 오랜분단극복은 연방제로 file 2019.10.30
132 [MIF] 노동자·민중의 참다운 복지와 평화·통일의 길 file 2019.10.28
» [MIF] 노동자·민중의 영화와 국제주의 file 2019.10.24
130 [MIF] 국제주의와 세계노총 기치를 높이 들고 전진 또 전진! file 2019.10.23
129 [MIF] 역사는거리에서! 2019메이데이행진영상 file 2019.10.23
128 [MIF] 광주조선대에 건축전시회 <신념> 열려 .. <베네수엘라에는 민중의 권력만 존재> file 2019.05.14
127 [MIF] 프루토비바스, 관악평화철도초청강연회 <남북의 통일을 위해 연대할 것!> file 2019.05.14
126 [MIF] 평택에바다장애인복지관 방문한 프루토비바스 ... <강력한 민중의 군대로 반드시 승리할것> file 2019.05.14
125 [MIF] 프루토비바스 평택험프리스미군기지방문 ... <피해자는 있지만 가해자는 없는 미군범죄> file 2019.05.14
124 [MIF]항베흐·부산여성비정규노동자간담회 <여성노동자들이 남코리아노동현실의 미래다!> file 2019.05.14
123 [MIF] 항베흐 <단결은 불가능을 가능하게 만든다> ... 거제대우조선노조간담회 진행 file 2019.05.14
122 [MIF] 베네수엘라 프루토비바스 <모든 건축은 민중을 향해있다> ... <세계적인 건축에 담긴 신념> file 2019.05.14
121 [MIF] 프루토비바스 건축전시회<신념> 폐막식 file 2019.05.14
120 [MIF] 항베흐정책간담회 <금기선을 넘어야 변혁으로 간다> ... 정책간담회 진행 file 2019.05.14
119 [MIF] 베흐나흐프리오 <모든 노동자들, 동일한 권리 누려야 사회보장제도> ... 간담회 진행 file 2019.05.14
118 [MIF] <평화를 지키는 힘도 결국 민중에게서 나온다> .. 진보건축거장 프루토비바스와 장기수 안학섭 만나다 file 2019.05.14
117 [MIF] 항베흐르몽드디플로마티크부편집장 <노동자들의 연대는 중요하다> ... 소규모사업장 해고노동자들과 간담회 개최 file 2019.05.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