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일행동보도(논평) 141]
대러선전포고로 핵전쟁을 불러오는 윤석열매국호전정부 즉각 타도하자!

1. 윤석열이 우크라이나 침략무기투입을 예고했다. 윤석열은 영국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인도지원이나 재정지원에 머물러 이것만을 고집하기 어려울 수 있다>고 내뱉었다. 러시아측은 <남은 비우호적 입장을 취해 왔다>, <군사지원은 그 연장선이며 더 많은 국가가 이 분쟁에 직접 개입하려고 할 것>이라며 거세게 비판했다. 대통령실은 <전제가 있는 답변>이라며 변명했지만, 윤석열이 말한 <만약 민간에 대한 대규모 공격이라든지, 국제사회에서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대량학살이라든지, 전쟁법을 중대하게 위반하는 사안이 발생할 때>라는 전제는 미국발 가짜뉴스에 의해 우크라이나특수군사작전의 본질이 은폐·왜곡되고 있는 현실에서 무의미하다. 

2. 윤석열의 매국노짓과 호전망동짓이 심각하다. 3월 윤석열은 일본에 방문하기 직전 매국적인 <강제동원배상안>을 공식발표하며 강제동원피해자들의 가슴에 비수를 꽂고 우리민중을 배신했다. 나아가 일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적기지공격능력>에 대해 <일본의 조치를 충분히 이해한다>는 호전망언으로 일군국주의세력의 한반도재침야욕에 날개를 달아줬다. <적기지공격능력>보유의 일환으로 일정부가 한반도까지 사정거리로 포괄하는 순항미사일배치를 추진하고 있다는 사실은 윤석열의 망언이 얼마나 극악무도한 것인가를 보여준다. 이런 윤석열이 미국방문을 앞두고는 우크라이나 침략무기투입을 망발하며 벌써부터 매국호전책동을 심화하고 있다. 전대미문의 매국적 방일외교의 결과는 윤석열이 미국에 가서 어떤 짓을 벌일지를 예고하고 있다.

3. 일본제국주의의 침략으로 인한 고통은 현재진행형이다. 일본군성노예제피해여성들과 일제강제동원피해자들은 일제의 한반도·아시아침략의 최대희생자임에도 일정부로부터 사죄·배상을 받기는커녕, 일군국주의세력과 윤석열친일매국정부로 인해 여전히 존엄을 훼손당하고 있다. 윤석열의 우크라이나 침략무기투입예고는 사실상 러시아에 대한 선전포고며 이는 미정부의 동아시아핵전책략의 일환으로 벌이는 북침핵전쟁연습과 반중·반러책동의 연장이다. 우리일본군성노예제피해할머니들은 인권회복을 넘어 역사를 바로잡고 한반도·아시아평화를 위해 헌신분투해왔다. 할머니들의 투쟁정신을 계승한 우리는 반윤석열·반외세항쟁에 민중을 불러일으켜 친일매국, 친미호전의 윤석열정부를 반드시 타도할 것이다.

2023년 4월21일 일본대사관앞 소녀상
반일행동(희망나비 진보학생연대 실업유니온 21세기청소년유니온 민중민주당(민중당)학생위원회)

photo_2023-04-21 21.04.58.jpeg photo_2023-04-21 21.05.26.jpeg photo_2023-04-21 21.05.32.jpeg photo_2023-04-21 21.05.45.jpeg
번호 제목 날짜
206 [성명] 우리민중은 윤석열민족반역무리를 반드시 청산할 것이다 file 2024.06.19
205 [성명] 6월항쟁정신 따라 친미파쇼무리 끝장내고 미제침략책동 분쇄하자! file 2024.06.10
204 [성명] 더욱 강력한 반윤석열반일투쟁으로 해방세상을 앞당길 것이다! file 2024.05.31
203 [이철규열사추모기고] 보이지 않는 횃불이 우리 안에 아직 남아있음을 file 2024.05.11
202 [이철규열사추모기고] 봄이여, 오라 file 2024.05.10
201 [기고] 일상을 살아가는 모두에게 file 2024.05.10
200 [기고] 4월의 노란 물결, 이제는 실천의 물결로 나아가자 file 2024.04.24
199 [기고] 너는 먼저 강이 되었으니, 우리는 강줄기를 이어 바다로 가리 file 2024.04.02
198 [기고] 우리의 행동은 승리를 만든다 file 2024.04.02
197 [성명] 정의의 반윤석열반일투쟁에 총궐기하자! file 2024.03.19
196 [성명] 청년학생이 앞장서서 제국주의 타도하자! file 2023.11.18
195 [논평] 핵오염수투기 비호하고 북침핵전쟁 도발하는 윤석열친일매국호전정부 타도하자! file 2023.11.02
194 [기고] 한가위에도 소녀상과 함께 file 2023.10.11
193 [논평] 우리민중은 한사람처럼 떨쳐나서 친일매국노를 쓸어버리고 완전한 해방을 앞당길 것이다 file 2023.09.21
192 [논평] 반일애국투쟁으로 친일매국 윤석열 타도하고 평화세상 앞당기자! file 2023.09.16
191 [논평] 반일민심 억압하는 윤석열매국노 타도하자! file 2023.09.06
190 [논평] 핵오염수투기 비호하는 윤석열친일매국정부 즉각 타도하자! file 2023.08.24
189 [성명] 김학순정신 따라 자주와 평화의 해방세상 앞당기자! file 2023.08.24
188 [논평] 북침핵전쟁을 모의하는 친일친미 윤석열을 타도하자! file 2023.07.10
187 [논평] 핵오염수투기 비호하는 윤석열친일매국노 하루빨리 타도하자! file 2023.07.08
186 [논평] 핵전쟁 불러오는 윤석열 타도하고 일군국주의세력 척결하자! file 2023.06.01
185 [논평] 반제반일투쟁에 총궐기하자! file 2023.05.22
184 [논평] <한국전>을 획책하는 미일침략세력 끝장내자! file 2023.05.22
183 [논평] 전범역사를 왜곡하며 전쟁범죄에 골몰하는 일본군국주의세력 끝장내자! file 2023.05.21
182 [논평] 미·일침략세력을 타격하고 윤석열매국호전광을 타도하자! file 2023.05.19
181 [논평] 천하의 친일매국노 윤석열을 타도하고 해방세상 앞당기자! file 2023.05.10
180 [성명] 기시다의 한국방문은 핵전쟁행각이다 file 2023.05.07
179 [논평] 매국외교, 핵전쟁도발의 윤석열을 즉각 타도하자! file 2023.04.24
» [논평] 대러선전포고로 핵전쟁을 불러오는 윤석열매국호전정부 즉각 타도하자! file 2023.04.21
177 [논평] 우리민중의 생명과 안전을 극도로 위협하는 윤석열친일매국정부 타도하자! file 2023.03.31
176 [성명] 윤석열친일매국정부 타도하고 친일반역경찰 청산하자! file 2023.03.28
175 [논평] 최악의 친일매국노 윤석열을 타도하자! file 2023.03.22
174 [논평] 윤석열친일매국정부 타도하자! file 2023.03.17
173 [논평] 특급친일매국노 윤석열을 끝장내자! file 2023.03.11
172 [성명] 친일극우무리 비호방조하는 종로서경비대 강력히 규탄한다! file 2023.02.12
171 [논평] 일본의 역사왜곡과 군국주의화에 복종하는 윤석열친일정부 퇴진하라! file 2023.02.08
170 [논평] 일제강제동원피해자의 인권을 짓밟으며 일군국주의세력에 굴종하는 윤석열친일정부 퇴진하라! file 2023.01.18
169 [논평] <군사일체화>로 동아시아에 핵전쟁을 불러오는 미제국주의와 일본군국주의를 규탄한다 file 2023.01.12
168 [논평] 반일행동은 한치의 굴함 없이 정의의 반일투쟁을 더욱 거세차게 벌여나갈 것이다 file 2023.01.02
167 [성명] 반일투쟁에 도전하는 친일매국무리를 완전히 청산하고 자주와 평화를 앞당길 것이다 file 2022.11.02
166 [성명] 반일운동을 훼방하는 친일반역무리를 완전히 청산하고 우리의 힘으로 역사를 바로잡자! file 2022.10.29
165 [성명] 윤석열·국민의힘을 비롯한 친일극우무리들을 깨끗이 청산하고 해방세상 앞당기자! file 2022.10.20
164 [논평] 친일매국무리의 온갖 탄압에도 우리는 한치의 굴함도 없이 소녀상을 지키고 일본군성노예제문제를 해결할 것이다 file 2022.09.20
163 [성명] 친일반역무리청산투쟁으로 일본군성노예제문제를 해결하고 완전한 해방 앞당기자! file 2022.09.20
162 [성명] 친일매국무리청산투쟁과 소녀상사수투쟁으로 일본군성노예제문제를 철저히 해결하자! file 2022.09.14
161 [성명] 김학순할머니의 불굴의 정신을 따라 일본군성노예문제를 해결하고 자주와 해방의 새날을 앞당기자! file 2022.08.16
160 [논평] 우리민중의 존엄을 팔아먹고 일군국주의세력에 아부굴종하는 윤석열친일매국무리 청산하자! file 2022.07.21
159 [논평] 핵전쟁 불러오는 평화헌법개헌망동과 군국주의부활책동을 즉각 중단하라! file 2022.07.09
158 [논평] 역사문제해결 없이 한·미·일군사동맹강화에 골몰하는 친일매국 윤석열무리를 하루빨리 청산하자! file 2022.07.06
157 [논평] 강제징용문제 졸속합의를 강행하는 친일매국 윤석열무리를 청산하자! file 2022.07.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