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_2021-07-19_15-51-48.jpg

코로나19 영향과 고령인구증가로 공공돌봄에 대한 요구는 급증했지만, 공공돌봄 이른바 사회서비스를 제공하는 노동자들의 근무환경은 여전히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보건복지부 등에 따르면 민간돌봄사업을 공공에서 분담하기 위해 지난 2019년 도입된 사회서비스원이 기존 4곳에서 11개 시·도로 확대되면서 소속 돌봄노동자가 2500명에 달한다.

그러나 돌봄노동자들의 역할을 명확히 하고 지원할수 있는 근거법안인 <사회서비스원 설립·운영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의 처리는 지연되고 있다. 

해당 법안은 지난 20대국회 당시 처음 발의됐지만 자동 폐기됐다가, 21대국회에 와서 지난달 겨우 소관 상임위원회를 통과했다.

이에 돌봄현장에서 돌봄노동자들은 대부분 구체적이지 않은 업무지침으로 이들에게 아무거나 시켜도 된다는 잘못된 인식이 장용하고 있다.

주된업무인 <일상생활지원> 지침에는 외출동행, 식사관리, 청소관리로 명시됐지만, 범위가 세분화되지 않아 돌봄노동자와 대상자를 명확히 인지하지 못하게끔 돼있다.

이러한 이유로 돌봄노동자들은 파견된 복지시설이나 어린이집, 재가노인가정으로부터 부당한 업무요구를 받아도 거부할 근거를 대기 힘든 상황이다.

정부차원에서의 돌봄노동자들에 대한 지원과 제도개선이 절실하다. 

한편 사회서비스원소속돌봄노동자들의 절반 정도(45%)는 비정규직으로 언제 해고될지 모르는 조건에 처해있다. 비정규직이라는 이유로 교통비나 식대, 통신비 등 경비 지원도 안된다. 하루 8시간 넘게 근무해도 급여는 190만원 정도이다.
번호 제목 날짜
3582 반일행동농성 무더위에도 꿋꿋이 이어져 ... 농성2041일·연좌시위404일째 file 2021.08.03
3581 요양보호사·장애인활동지원사들에 대한 유급휴일보장 촉구 file 2021.07.29
3580 입사3개월만에 압축기에 끼어 숨진 외국인 노동자 file 2021.07.28
3579 세월호 <기억공간> 자진철거 결정 file 2021.07.27
3578 노동자 보호 위한 폭염기간 공사중지 조치 시행 file 2021.07.27
3577 〈민족반역무리 청산하고 우리의 소녀상을 지켜내자!〉 ... 반일행동농성2025일·연좌시위388일째 file 2021.07.25
3576 〈1500차수요시위! 일본군성노예제문제 해결의 그날까지!〉 ... 반일행동농성2024일·연좌시위387일째 file 2021.07.25
3575 〈민족반역무리와 친일<견찰>청산하고 일본군성노예제문제 해결하자!〉 ... 반일행동농성2023일·연좌시위386일째 file 2021.07.25
3574 〈어떤 상황도 막을 수 없는 우리의 반일투쟁!〉 ... 반일행동농성2022일·연좌시위385일째 file 2021.07.25
3573 〈막을 수 없는 우리의 발걸음!언제나 굳건한 우리의 반일투쟁!〉 ... 반일행동농성2021일·연좌시위384일째 file 2021.07.25
3572 〈일본군성노예제문제 완전해결하고 올바른 역사를 세우자!〉 ... 반일행동농성2020일·연좌시위383일째 file 2021.07.25
3571 〈할머니들의 투쟁을 이어 일본군성노예제문제 해결하자!〉 ... 반일행동농성2019일·연좌시위382일째 file 2021.07.25
3570 〈친일반역세력들은 민중들의 손으로 반드시 청산될 것이다〉 ... 반일행동농성2018일·연좌시위381일째 file 2021.07.25
3569 <비자발적 시간제노동자> .. OECD 국가 중 4위 file 2021.07.25
3568 당진지역아파트경비노동자 74% .. 열악한 휴게공간 file 2021.07.21
3567 2030청년 46.8% .. 구직단념 <역대 최대> file 2021.07.19
» 돌봄노동자들의 호소 .. <나는 파출부가 아닙니다> file 2021.07.19
3565 올림픽선수촌 <이순신현수막> 철거, <욱일기도 올림픽헌장 적용>으로 철거 file 2021.07.18
3564 KT 하청업체 50대 노동자 .. 400kg 넘는 케이블에 깔려 숨져 file 2021.07.16
3563 <비상계엄철폐시위>로 징역받은 대학생 .. 41년 만에 받은 무죄판결 file 2021.07.13
3562 고장난 기계 점검하던 철강노동자 사망 file 2021.07.12
3561 〈민심이 모이는 소녀상농성장!〉 ... 반일행동농성2017일·연좌시위380일째 file 2021.07.12
3560 〈끊이지않는 민심! 지치지않는 반일투쟁!〉 ... 반일행동농성2016일·연좌시위379일째 file 2021.07.12
3559 〈할머니의 넋을 기리며 일본군성노예제문제 완전해결!〉 ... 반일행동농성2015일·연좌시위378일째 file 2021.07.12
3558 〈우리민족의 힘으로 자주통일·해방세상 앞당기자!〉 ... 반일행동농성2014일·연좌시위377일째 file 2021.07.12
3557 〈모진 비바람이 몰아쳐도 흔들림없는 반일투쟁!〉 ... 반일행동농성2013일·연좌시위376일째 file 2021.07.12
3556 〈응원에 힘입어 더 힘찬 반일투쟁에로 떨쳐나서자!〉 ... 반일행동농성2012일·연좌시위375일째 file 2021.07.12
3555 〈민족과 민중의 해방을 앞당기는 연대의 힘!〉 ... 반일행동농성2011일·연좌시위374일째 file 2021.07.12
3554 〈할머니의 투쟁을 이어 바위처럼 투쟁하자!〉 ... 반일행동농성2010일·연좌시위373일째 file 2021.07.12
3553 1년간 가계대출 증가액의 과반이 청년층 file 2021.07.08
3552 한국 실업률은 뒤에서 4위 .. 임시직비중은 OECD 2위 file 2021.07.08
3551 코로나로 인한 비정규직 실직경험률 .. 정규직의 5배 file 2021.07.07
3550 반일행동, 청와대일인시위 843일·일본대사관앞일인시위 660일째 file 2021.07.04
3549 전국노동자대회 개최 ... 경찰 엄정수사 경고 file 2021.07.04
3548 〈민중들의 응원을 받는 굳건한 소녀상농성!〉 ... 반일행동농성2009일·연좌시위372일째 file 2021.07.01
3547 〈민중의 목소리 묵살하는 일본정부 강력규탄!〉 ... 반일행동농성2008일·연좌시위371일째 file 2021.07.01
3546 〈민족반역무리 청산하고 민족의 해방을 앞당기자!〉 ... 반일행동농성2007일·연좌시위370일째 file 2021.07.01
3545 〈끊이지 않는 반일민심!일본군성노예제문제 해결의 그날까지!〉 ... 반일행동농성2006일·연좌시위369일째 file 2021.07.01
3544 〈반일의 민심이 모이는 소녀상농성장!〉 ... 반일행동농성2005일·연좌시위368일째 file 2021.07.01
3543 〈들끓는 반일민심따라 반일투쟁 승리하자!〉 ... 반일행동농성2004일·연좌시위367일째 file 2021.07.01
3542 검찰, 양심적 병역거부자 개인정보 쓸어담았다 file 2021.06.26
3541 〈연좌농성1년! 승리의 그날까지 전진!〉 ... 반일행동농성2003일·연좌시위366일째 file 2021.06.25
3540 <<제2의 한일협정>폐기·민족반역무리청산의 그날까지!> ... 반일행동농성2002일·연좌시위365일째 file 2021.06.25
3539 아르바이트노동자 10명 중 3명 최저임금도 못받아 file 2021.06.25
3538 〈연대의 힘으로 더욱 가열찬 반일투쟁!〉 ... 반일행동농성2001일·연좌시위364일째 file 2021.06.23
3537 〈소녀상농성2000일!평화의주춧돌!해방의디딤돌!〉 ... 반일행동농성2000일·연좌시위363일째 file 2021.06.23
3536 〈소녀상농성2000일!해방의 꽃이 될 평화의 씨앗!〉 ... 반일행동농성1999일·연좌시위362일째 file 2021.06.23
3535 〈민중들과 만들어낸 소녀상농성2000일!〉 ... 반일행동농성1998일·연좌시위361일째 file 2021.06.23
3534 〈소녀상에 모이는 단단한 반일민심!〉 ... 반일행동농성1997일·연좌시위360일째 file 2021.06.23
3533 〈반일투쟁 가로막는 친일<견찰>강력규탄!〉 ... 반일행동농성1996일·연좌시위359일째 file 2021.06.23